Daily e-sports

엔씨 기대작 'TL', 사전 캐릭터 생성 1시간 만에 '완판'…추가 서버 오픈

center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의 신작 MMORPG '쓰론 앤 리버티(이하 TL)'가 사전 예약 1시간 만에 모두 마감되면서 이용자들의 높은 관심을 받고 있다. 이에 엔씨는 23일 추가 서버를 개설한다고 밝혔다.

'TL' 사전 캐릭터 생성은 지난 22일 오후 8시 시작됐다. 1차로 열린 다빈치, 로엔, 루나, 클레이, 칼란시아 총 5개 서버의 사전 생성은 약 1시간 만에 모두 마감됐으며, 순차적으로 추가된 2차 록시, 제니스 서버와 3차 레빌, 카자르, 게드 서버도 마감됐다. 이에 엔씨는 23일 오전 실라베스, 라슬란 2개의 서버를 추가 오픈했다.

'TL' 개발을 총괄하는 안종옥 PD는 "사전 캐릭터 생성 및 서버 선점에 많은 관심을 보여주셔서 감사하다"라며, "12월7일 출시와 함께 'TL'을 즐길 수 있도록 모든 개발진이 총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이용자들은 엔씨 게임 플랫폼 '퍼플'에서 사전 캐릭터 생성을 위한 클라이언트를 PC에 설치해, 오는 12월3일 오후 12시까지 'TL' 캐릭터를 미리 만들 수 있다. 사전 캐릭터 생성에 참여한 이용자에게는 칭호 '최초의 별을 품은 자', 활공 변신 '헤이즐 푸르푸르'가 제공된다.

자세한 내용은 'TL'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학범 기자 (ethic95@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