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지포스 GTX 1080으로 구동된 '둠', 때깔이 다르네

center
엔비디아(CEO 젠슨 황)가 최초의 파스칼(Pascal) 기반 게이밍 GPU '지포스 GTX 1080'을 기반으로 오는 13일 출시되는 FPS 게임 '둠'의 시연 영상을 공개, 눈길을 모으고 있다.

이드소프트웨어가 제작하고 베데스다소프트웍스가 퍼블리싱하는 '둠'은 FPS의 원조 격인 동명의 1993년 게임을 최신 기술과 트렌드에 맞춰 재탄생 시킨 작품으로 PC, Xbox One, PS4를 통해 출시된다. 또한 '둠'은 멀티코어 및 멀티스레드에 최적화돼 기존의 하드웨어에서도 한층 더 높은 수준의 성능을 끌어내는 새로운 그래픽 API, '벌칸(Vulkan)'이 사용된 최초의 AAA급 대작 게임이기도 하다.

이번에 공개된 영상은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80'을 기반으로 FHD(1920x1080) 해상도에서 그래픽 풀 옵션인 '울트라' 설정으로 '둠'을 구동했다. 그럼에도 항상 60 FPS를 안정적으로 유지한 것은 물론, 프레임 상한을 제거할 경우 최대 200 FPS의 매끄러운 화면을 구현했다.

이번 '둠' 시연 영상을 통해 게이머들은 이전 세대와 비교해 비약적인 발전을 이뤄낸 엔비디아 '지포스 GTX 1080'의 뛰어난 게이밍 성능을 직관적으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다이렉트X11 등 기존 그래픽 API에 존재하던 오버헤드(불필요한 CPU 명령)를 감소시키며 성능을 개선하는 '벌칸'의 우수성도 눈길을 끈다.

엔비디아의 이번 '둠' 시연 영상은 엔비디아 코리아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watch?v=d339b4ypkWQ)에서 감상할 수 있으며, '지포스 GTX 1080'에 대한 보다 자세한 내용은 엔비디아 코리아 공식 홈페이지(www.nvidia.co.kr)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지포스 GTX 1080'은 엔비디아가 올해 새롭게 선보인 GPU 아키텍처 '파스칼' 기반 최초의 게이밍 GPU다. 이전 세대 최상위 라인업인 지포스 GTX TITAN X 대비 VR환경에서 최대 2배 성능과 3배 전력 효율성을 제공하는 등 최신 고사양 게임과 가상현실(VR)을 구동하는데 최적화되도록 설계됐다.


강성길 기자 (gill@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