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엔씨 기대작 'TL', 7일 오후 8시 정식 서비스 개시

center
엔씨소프트(대표 김택진, 이하 엔씨)는 7일 오후 8시부터 신작 ‘THRONE AND LIBERTY(쓰론 앤 리버티, 이하 TL)’ 서비스를 시작한다고 밝혔다.

'TL'은 엔씨가 11년 만에 출시하는 신작 PC MMORPG로, 엔씨 게임 플랫폼 퍼플(PURPLE)에서 출시된다. 변화하며 다양한 상호작용이 가능한 심리스 월드, 7종의 무기 중 2종을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는 무기 조합 시스템, 다채로운 플레이가 제공되는 길드 커뮤니티 등이 특징이다.

이전 사전 캐릭터 생성 이벤트는 20만 명 이상의 이용자가 참여하며 16개 서버가 모두 마감됐다. 출시 시점 서버 개수는 총 21개로, 출시 이후 신규 서버 닉스, 위스프, 헤르피, 기간트리테, 솔리시움 등 신규 서버 총 5개가 열린다. 록시, 제니스, 레빌, 카자르, 라슬란, 톨랜드 총 6개의 기존 서버 수용 인원도 증설됐다.

엔씨는 'TL' 출시를 기념한 다양한 이벤트를 실시한다. 이용자들은 최초, 최단, 최고의 여러 업적을 달성하고 보상을 획득하는 '솔리시움, 최초의 모험', 매일 'TL'에 접속해 아이템을 선물 받을 수 있는 '웰컴 드링크 출석부', 프리미엄 PC방에서 'TL'을 즐기고 플레이 시간에 따라 아이템과 경품 응모 기회가 제공되는 PC방 이벤트 등에 참여할 수 있다.

개발 과정에서 이용자의 피드백을 반영해 자동사냥을 전면 제거하고, 소통을 위한 접점도 늘려가고 있다. TL의 스토리를 확인할 수 있는 트레일러 영상과 TL 론칭을 기념한 OST 앨범 'The First Journey'의 전곡 듣기 영상은 공식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다.

자세한 내용은 'TL'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학범 기자 (ethic95@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