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넥슨, '프라시아 전기' 글로벌 공략 나선다

넥슨, '프라시아 전기' 글로벌 공략 나선다
넥슨(공동 대표 김정욱, 강대현)은 13일 오후 8시(현지 시각) 자사에서 개발한 '프라시아 전기'를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 정식 출시했다고 14일 밝혔다.

'프라시아 전기'는 지난해 3월 국내 정식 서비스가 시작된 MMORPG다. 글로벌 버전은 대만 게임사 감마니아가 퍼블리싱을 담당하며, 현지 게임명 '프라시아전기(波拉西亞戰記)'로 서비스된다. 구글 플레이, 애플 앱스토어 등 앱 마켓 플랫폼을 통해 모바일 버전, 공식 홈페이지를 통해 PC 버전을 이용 가능하다. 플랫폼 간 크로스 플레이도 제공된다.

'프라시아 전기'는 몰입감 높은 스토리와 자유도 높은 전쟁 콘텐츠가 결합된 MMORPG로 지난 10일 사전 다운로드 첫 날 대만 애플 앱스토어 인기 1위를 기록하는 등 현지 이용자들의 주목을 받은 바 있다.

넥슨은 대만, 홍콩, 마카오 서비스에서는 클래스(직업) 4종, 사냥터 117종 등의 콘텐츠를 순차적으로 선보일 예정이다. 또한 사전등록에 참여한 대만, 홍콩, 마카오 권역 이용자들에게 갑진용갑 아울루그 탈것, 어용공무 형상 등 현지 서비스에서만 선보이는 특별 보상을 지급한다. 나아가 대만 타이베이를 비롯한 주요 도심에 '프라시아 전기' 관련 대형 조형물을 설치하는 등 현지 맞춤형 프로모션도 진행 중이다.

'프라시아 전기'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 개발을 총괄하는 백주현 디렉터는 "한국에 이어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의 이용자들에게 '프라시아 전기'를 선보이게 돼 기쁘다"라며, "국내에서 인정받은 '프라시아 전기'만의 차별화된 콘텐츠와 강화된 진영전의 재미를 제공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전했다.

'프라시아 전기'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이학범 기자 (ethic95@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

a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