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이슈] 박성철 대표 "언리얼엔진 비게임 분야서도 많이 사용"

center
에픽게임즈 코리아 박성철 대표는 18일 삼성 코엑스 그랜드 볼룸에서 시작된 언리얼 서밋 2018 개막식에서 "언리얼 엔진이 게임과 비게임 분야에서 많이 사용되고 있다"라고 말했다.

박성철 대표는 인사말을 통해 "언리얼 엔진의 판매고가 500만 장에 도달했으며 서울과 성남이 각각 전세계 사용률 1위와 8위를 기록했다"고 말한 뒤 "언리얼 엔진은 오프라인 렌더링 보다 빠른 결과물을 내는데 강점이 있어서 비게임 산업에서도 많이 사용한다"고 밝혔다.

이어 그는 "언리얼엔진은 오프라인 렌더링 보다 빠른 결과물을 내는데 강점이 있어서 비 게임 산업에서도 많이 사용한다"고 말했다.

에픽게임즈는 엔진 뿐만 아니라 '포트나이트'를 개발하는 과정에서 필요한 요소를 엔진에 업데이트하고 있으며 게임을 운영하면서 얻은 교훈으로 엔진을 업데이트하고 있다. 4.20에 추가될 '포트나이트' 리플레이기능이 업데이트에 속하는 대표적 사례다. 또한, 게임 외 산업분야인 엔터프라이즈도 비게임분야에서도 리얼타임 렌더링 시대를 열어가고 있다.

언리얼 서밋은 8년차 행사로 게임 개발사이자 언리얼엔진 개발사인 에픽게임즈의 한국법인인 에픽게임즈 코리아가 주최하는 언리얼 엔진 개발자들을 위한 컨퍼런스다.


오경택 기자 (ogt8211@dailygame.co.kr)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