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aily e-sports

[지스타] '데이브' 제작진 "스팀 긍정적 평가 고무적"

center
넥슨 김대훤 부사장(왼쪽)과 '데이브 더 다이버' 황재호 디렉터.
최근 스팀 얼리 액세스로 출시돼 많은 이용자에게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 '데이브 더 다이버'의 제작진이 좋은 평가에 대한 소감을 밝혔다.

넥슨 김대훤 부사장과 '데이브 더 다이버'의 황재호 디렉터가 17일 부산 벡스코에서 진행 중인 '지스타 2022' 현장에서 공동 인터뷰에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황 디렉터는 최근 '데이브 더 다이버'가 스팀에서 긍정적인 평가를 받고 있는 것에 대해 고무적이라고 이야기했다.

황 디렉터는 "얼리 액세스 출시하고 나서 긍정적인 평가가 많아서 고무적이지만, 버그가 생각보다 많았다. 수정에 2, 3주의 시간을 쏟느라 인기 자체가 체감되지는 않는다"면서도 "주변에서 연락을 많이 받고 있는데 그때 사람들에게 알려졌구나 느낀다"고 설명했다.

'지스타 2022'에서 넥슨은 '데이브 더 다이버' 스위치 버전을 공개했다. 현장을 찾은 이용자들로부터 피드백을 받고 있다. 스위치의 기능을 잘 살리지 못한 것 같다는 의견에 넥슨 측은 "저희가 큰 팀이 아니어서 아직까지는 스위치에 꼼꼼히 대응을 못했다. 현재 버전은 데모 버전으로 봐주시면 될 것 같다"며 "최종적으로는 스위치에 조금 더 적합한 버전이 될 것 같다"고 말했다.

UI 최적화에 대한 아쉬움이 있다는 지적에 대해서 황 디렉터는 "바다, 초밥집 등 여러 요소가 붙어있다 보니 UX 전달이 쉽지 않은 부분이 있다"며 "그런 부분을 적절한 타이밍에 어떻게 전달할 수 있을까에 대해서 고민하고 있고, 최종 버전에서는 훨씬 잘 나올 것 같다"고 답했다.

center
얼리 액세스 반응이 뜨거운 만큼 엔딩 이후 콘텐츠에 대한 이용자들의 목소리도 커지고 있다. 멀티 플레이에 대한 이야기도 나오고 있는 상황이다. 이에 대한 질문에 황 디렉터는 "현시점에서는 멀티 플레이에 대해 준비한 것은 없지만, 이용자들의 요구에 대해서는 알고 있다"며 "게임이 지금보다 더 발전하게 된다면 언젠가는 이용자들의 요구를 들어주는 것이 맞다고 생각한다"는 입장을 내놨다.

황재호 디렉터가 '데이브 더 다이버' 스위치 버전에 대한 전반적인 질문에 답을 했다면, 함께 자리한 김대훤 부사장은 주로 민트로켓의 방향성에 대해 답했다. 소규모로 꾸려진 '데이브 더 다이버' 개발팀을 위한 지원에 대한 질문에 김 부사장은 "민트로켓의 개발팀이 소규모로 가는 것은 창의성을 발휘하기 위해서다"며 "디렉터의 날카로운 시각이 온 조직에 간접적으로 퍼지는 것이 아닌, 직접적으로 전달되기 위한 방법이다"고 이야기했다.

이어서 "관심이 많아지다 보니 해야 할 일이 많아지고 있는 상황인데, 이에 대해 중앙 조직에서 기술적인 지원을 늘릴 예정이다"며 "게임 개발 측면이 아닌 팀을 운영하는 측면에서 미숙한 부분이 있어 그런 부분에 대한 지원을 생각 중이다"고 설명했다

또한, 민트로켓의 전략에 대한 질문에 김 부사장은 "게임을 개발하면서 가장 중요한 것은 어설픈 사람들의 어설픈 피드백을 막아주는 것이었다"며 "크고 복잡한 게임일수록 경영진은 잘 모르기 때문에 피드백을 못하지만, 작고 플레이가 심플한 게임의 경우 한두 마디씩 던지게 된다"고 이야기했다.

center
이어 "좋은 게임이 나오려면 사람이 중요하고, 그 사람에게 과감하게 권한을 부여하고 날카로움을 잃지 않도록 지켜주는 게 중요하다고 생각한다"며 "그동안 개성 있는 게임들이 여러 과정을 거치며 무뎌지는 것을 봤기에 이번에는 그러지 않기 위해 노력했고, 그 결과 '데이브 더 다이버'는 온전히 황재호 디렉터와 개발팀의 생각이 들어간 결과물이다"라고 힘줘 말했다.

마지막으로 김대훤 부사장은 "넥슨은 개발사이고 발명, 창조, 도전을 하고 싶다고 몇년 전부터 말씀드렸는데 실현되는 것 같아 뿌듯하고, '데이브 더 다이버' 개발팀과 개발 환경을 만들어준 경영진에게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무언가를 창조하고 끊임없이 도전하는 대한민국 대표 개발사가 될 수 있도록 지금의 계기를 삼아 이용자들에게 기대된다는 평가를 받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는 말로 인터뷰를 마쳤다.

강윤식 기자 (skywalker@dailyesports.com)
<Copyright ⓒ Dailygame co, Lt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데일리랭킹